안녕하십니까?

 

대전 화이트서울치과 입니다.

 

 

치아를 관리 하고 지내고 있지만, 갑자기 치아의 상태가 좋지 않다고

느끼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.

 

과연 갑자기 나빠지는 것이 맞을까요?

 

 

아닙니다.

 

 

 

 

- 갑자기 나빠지는 것이 아니다.

 

치아의 상태가 나빠지는 것은 천천히 진행이 되다가 통증이 나타나게

될때 그제서야 치아를 꼼꼼히 살펴 보다가 발견하게 되는 경우라고

할 수 있게 됩니다.

 

특히, 치아 뿌리 노출이나 뿌리 염증의 경우에는 굉장히 오랜시간동안

조금씩 진행이 되기 때문에 주기적인 치과 방문이 제일 좋은 예방법이자

치료 방법 입니다.

 

 

 

 

 

- 이빨 뿌리 염증,  왜 나게 될까?

 

처음에는 아무런 느낌을 느낄 수 없는 것이 보통입니다.

 

하지만, 시간이 지났을때 겉으로 보면 완전히 멀쩡해 보이기도 하지만

사실은 치아 안쪽에 엄청나게 안좋은 상황일 수 있게 됩니다.

 

잇몸 뼈와 뿌리가 녹아버리고, 흔들리며, 극심한 통증이 나타나게

될 수 있게 됩니다.

 

 

- 치아 뿌리가 노출 되면?

 

잇몸이 점차 가라앉게 되면서, 치아의 공기 노출이 점점 더 많아지게

된다면, 어떻게 될까요?

 

 

 

 

 

 

잇몸이 아래로 내려가는 증상은 치조골(잇몸뼈)가 점차 녹게 되어

사라지기 때문입니다.

 

 

원인은 바로, 치석으로 인해 발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.

 

치석은 세균 덩어리, 세균의 집 이라고 할 수 있으며, 세균이 계속해서

치아와 잇몸뼈 사이를 공격하게 되면서, 잇몸 뼈가 녹아 버리게 되고

이로 인해 잇몸이 아래로 가라앉게 됩니다.

 

이 때문에 치석을 제거 해야 합니다.

 

 

 

 

- 어떻게 치아를 살릴까?

 

치아 뿌리 염증, 치아 뿌리가 노출이 된 상황이라면 어떻게 하는 것이

좋은 방법일까요?

 

이러한 상황이시라면, 더이상 방치를 하지 마시고 빠르게 병원을

내원해 주시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며, 빠르게 치료를 받는 것이

자연치아를 살릴 확률이 조금이라도 높아질 수 있게 됩니다.

 

 

가장 좋은 방법은 염증을 유발하는 치석을 주기적이로 제거를 하는

스케일링을 1년에 1번정도 꾸준히 받는 것이 좋은 방법 입니다.

 

치아 뿌리에 있는 치석은 치은박리소파술이라는 수술을 통해 잇몸을

절개해 치아 뿌리를 드러나게 만든 후 치아 뿌리에 붙어 있는 치석을

제거 하는 방법 입니다.

 

 

 

 

- 최악의 경우는?

 

최악의 경우는 치아 발치를 하게 되는 경우를 뜻하게 됩니다.

 

치아를 발치 한 후에 발치한 공간에 있는 염증 조직을 전부 긁어

제거를 한 후에 치료재를 발치한 공간을 채우게 됩니다.

 

염증이 전부다 회복이 되면, 그 후에 임플란트를 진행 하게 됩니다.

 

 

 

Posted by 대전화이트서울치과

댓글을 달아 주세요